[지스타2017] HTC 바이브 "VR 게임 이제 멀티로 즐긴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11.16 17:20
HTC 바이브는 16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게임쇼 '지스타 2017' 현장에서 전략발표회를 열고 가상현실(VR) 상에서 다른 이용자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멀티플레이 VR 게임을 선보인다고 16일 발표했다.

HTC 바이브는 벡스코에 마련된 BTC 관에 부스를 열고 '함께 즐기는 VR'을 주제로 '프론트 디펜스', '스페셜 포스 VR' 등 멀티플레이 게임 3종과 싱글플레이 게임 5종 등 총 8종을 출품했다.

HTC바이브 사업 전략 구상도. / 박철현 기자
멀티플레이 지원 VR 게임은 가상현실 기기 '바이브'를 싱글·멀티 플레이에 활용할 수 있는 게임이다. 동시에 여러명이 VR 게임을 즐기는 도구가 되는 셈이다.

HTC 바이브는 VR 관련 기술 육성을 통해 VR 생태계와 시장을 키울 방침이다. HTC 바이브는 ▲총 1억달러(1100억원) 규모로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바이브X' ▲30개국 이상에서 운영되는 VR 플랫폼·앱스토어인 '바이브 포트' ▲VR 콘텐츠를 직접 개발·퍼블리싱하는 바이브스튜디오 등 전략을 추진한다.

김진환 HTC 바이브코리아 지사장은 "VR은 이제 혼자 즐기는 것이 아닌 함께 즐기며 한 차원 높은 즐거움을 제공하는 궁극의 기술로 자리매김 했다"며 "HTC 바이브는 멀티플레이 시대를 위해 다양한 멀티플레이 콘텐츠를 만들고 개발사를 지원·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HTC 바이브는 VR 하드웨어 뿐만 아니라 콘텐츠 개발자, 퍼블리셔 등 다양한 층위의 VR 참여자와 함께 VR 생태계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