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號 원포인트 인사] ④LG, 신임 최고운영책임자로 권영수 부회장 선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07.16 16:09
LG는 16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신임 최고운영책임자(COO)로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권영수 부회장. / LG유플러스 제공
권영수 부회장은 1979년 LG전자 입사 후 CFO 사장, LG디스플레이 대표, LG화학 전지사업본부장, LG유플러스 부회장 등 전자, 화학, 통신 등 LG의 전 사업영역에서 주력 계열사 최고경영자를 역임했다.

특히 권 부회장은 LG유플러스 CEO로 재임하며 이동통신 시장 정체 속에서도 2016년 가입자 1200만명, 2017년 1300만명을 달성했다. 또 스마트홈 핵심 축인 인터넷TV(IPTV)과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분야에서 견고한 성장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뿐만 아니라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해 클라우드 드론 관제시스템을 선보이는 등 신사업 육성에도 힘을 쏟았다.

권영수 부회장은 현재 LG 이사가 아니다. 이 때문에 LG 이사회는 8월 29일 오전 9시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권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선임하기 위한 임시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임시주총에서 권 부회장이 사내이사로 선임되면, 추후 LG 이사회를 통해 대표이사 선임 안건을 논의하는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