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조이 2018] 그라비티 ‘라그나로크’ IP 신작 텐센트 통해 中 공략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08.06 16:49
그라비티가 상하이에서 열린 텐센트 하반기 신작 발표회에서 상하이 더 드림 네트워크 테크놀로지, 환러엔터테인먼트 테크놀러지와 공동 개발한 신작 ‘라그나로크 모바일 MMORPG(가제)’를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이 게임은 텐센트를 통해 2019년 서비스될 예정이다.

그라비티는 지난 2일 중국 최대 게임쇼 ‘차이나조이’ 개막일에 맞춰 진행된 텐센트 모바일 게임 사업 5주년 자리에서 ‘라그나로크’ IP를 계승한 신작 ‘라그나로크 모바일 MMORPG(가제)’를 선보였다.

라그나로크 모바일 MMORPG 관련 소개. / 그라비티 제공
이번 라그나로크 모바일 MMORPG는 원작의 인기 요소인 ‘모험’과 ‘사랑’을 고스란히 재현한 것이 특징이며, 클래식 게임 재미에 날씨 변화, 이스터에그 탐색 등 보다 자유도 높은 콘텐츠가 추가됐다.

여기에 1000가지에 달하는 코스튬과 사랑스러운 펫 시스템, 이모티콘 등 자신만의 스타일을 뽐낼 수 있는 다양한 요소를 넣어 2차원 게임의 재미요소를 더했다.

라그나로크를 소재로 한 모바일게임은 중국과 대만 등 중화권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어, 그라비티는 텐센트와 긴밀한 협업으로 완성도를 높여 성공적인 게임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진환 그라비티의 사업 총괄 이사는 “중국 최대 퍼블리셔 텐센트를 통해 신규 모바일 게임 ‘라그나로크 모바일 MMORPG(가제)’를 현지에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신작은 관계사와 긴밀하게 협업해 중국 진출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