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온실가스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169개 건물 배출 현황 관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08.23 11:10
KT는 ‘온실가스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온실가스 저감을 위해 전국에 위치한 169개 KT 빌딩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배출 현황을 관리하는 활동이다.

KT 직원이 과천에 위치한 KT INS운용센터에서 온실가스 모니터링 시스템을 이용해 실시간 온실가스 배출현황을 확인하고 있다. / KT 제공
정부는 2015년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를 시행했다. KT는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통신망 구조 개선 및 고효율 저전력 통신 설비 도입 등 통신 시설 관련 전기 사용량 저감 활동과 친환경 냉방 시스템 구축을 통해 에너지 효율화 활동을 진행했다.

온실가스 모니터링 시스템은 KT 건물에 설치된 전력량 계측기를 이용해 실시간으로 전기 사용량을 수집하고 이 정보를 바탕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수치화해 제공한다. 별도 웹사이트에 구축된 대시보드 현황판으로 빌딩·일자·시간별 전력량과 온실가스 배출량, 전년 대비 증감 현황, 목표 배출량 달성률 등을 확인할 수 있다.

KT는 이 시스템을 하반기 중으로 KT그룹이 보유한 전국 300개 건물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또 온실가스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운용 경험을 기반으로 에너지사업과 연계한 온실가스 배출권 관리 사업화를 추진한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