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코리아, 스무살 생일 맞은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10.10 10:28
할리데이비슨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전북 무주 태권도원에서 ‘2018 제20회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할리 라이더들의 축제, 2018 코리아 내셔널 호그 랠리가 전북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렸다. / 할리데이비슨 제공
호그 랠리는 지난 1999년 제1회 행사 개최 이후 올해로 스무돌을 맞았다. 여기에 2018년 할리데이비슨 115주년, 국제 호그 창설 35주년을 기념해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졌다. 이에 따라 미국과 일본, 중국, 베트남 국제 호그 회원도 우리나라 랠리에 참여했다.

행사는 9개 호그 챕터(서울 한남, 강남, 경기 용인, 일산, 강원 원주, 대구, 대전, 광주, 부산)가 주관하고 할리데이비슨코리아가 후원했다. 공식 후원사는 역대 최다인 30곳이 함께 했다. 참가인원은 1500여 명에 달했다. 할리데이비슨코리아 사우회와 각 호그 챕터가 국내 희귀, 난치성 질환 환우를 돕기 위해 결성한 봉사단체 ‘할리천사’도 행사를 함께 했다.

강태우 할리데이비슨코리아 최고운영책임자(COO) 부사장은 "호그 랠리는 1년 중 가장 큰 할리데이비슨 행사로, 할리 라이더라면 누구나 한 번쯤 참여하길 원하는 꿈의 축제로 자리 잡았다"며 "특히 올해는 호그 랠리 20주년을 맞아 역대 최다 인원이 참여하고, 최대 규모로 열리는 등 그 규모와 의미가 남달랐다"고 말했다.

한편, 호그(H.O.G.®, Harley Owners Group)는 할리데이비슨에 대한 열정을 삶의 원동력으로 삼고 있는 특별한 사람들의 모임이다. 한국의 호그는 ‘라이드 앤 펀(RIDE & FUN)’이라는 슬로건으로 다양한 행사와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 가족적이고 모범적인 라이딩 문화를 선도하는데 앞장선다는 게 할리데이비슨 설명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