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남북경협 투자설명회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11.12 17:57
중소기업중앙회와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는 12일 공동 주관으로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남북경협 투자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북한진출 어떻게 해야하나'를 주제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북한의 개혁·개방을 통한 경제발전 의지와 주변국의 북한진출에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우리 중소기업들이 남북경협 준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조봉현 IBK경제연구소 부소장은 "북한 경제개발구는 지방정부 필요에 따라 만들어진 것이다"며 "각 지역의 특성이 다른 만큼 단일 유형과 복합 유형 등 다양한 형태의 개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조 부소장은 북한 경제특구 진출전략으로 ▲경제특구 분석 ▲진출아이템 선정 ▲진출환경의 정확한 진단 ▲진출목적의 명확한 설정 ▲기업 간 공동진출 전략 모색 등을 제시했다.

이강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 팀장은 ‘북한주민 접촉 신고 절차’에서부터 ‘일반교역 절차’, ‘경제협력사업의 투자 절차’ 등 남북교류 협력 제도와 추진 절차에 대해 소개했다.

마지막 설명자로 나선 조영서 한라대 교수는 남북경제협력의 특수성과 유의사항을 설명하면서 "북한 진출 시 先 평양·남포 진출, 後 지방, 先 경박단소형(IT, 전자통신 등)에서 後 중후장대형(자동차, 철강, 조선 등) 산업으로 진출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김경만 중기중앙회 통상산업본부장은 "중소기업은 우리 경제의 저성장구조를 벗어나기 위한 새로운 돌파구로 북한을 주목하고 있다"면서 "새로운 남북경협의 시대를 선제적으로 준비하기 위해 이런 정보제공의 기회를 지속해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