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스마트폰형 LTE 무전기 ‘라져 S’ 선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11.13 15:01
KT파워텔은 스마트폰형 LTE 무전기 ‘라져 S’를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라져 S는 주로 바(Bar) 타입이던 기존 무전기와 달리 5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스마트폰형 LTE 무전기로 무전통화뿐 아니라 기업 업무용 앱까지 사용할 수 있다.

KT파워텔 모델이 LTE 무전기 ‘라져 S’를 소개하고 있다. / KT파워텔 제공
라져 S는 단말 좌측에 별도의 무전 버튼이 있어 손쉽게 무전을 주고 받을 수 있다. 장갑 착용 시에도 스크린 터치가 가능해 앱 구동이 편리하다. 전면 800만 화소, 후면 1300만 화소 듀얼 카메라를 활용한 고품질 영상무전 서비스로 긴급한 상황을 더욱 효과적으로 공유할 수 있다. 4000mAh 배터리로 사용시간도 늘렸다.

또 최고 방수·방진 IP68 등급을 적용하고 미국 국방성 군사 규격(MIL-STD 810G) 인증을 통과해 충격·고온·고습·고압 등 혹독한 환경을 견뎌내는 강력한 내구성을 갖췄다.

스마트폰형 무전기에 맞게 별도 요금제도 신설했다. 무전통화, 이동전화, 문자를 기본 제공하고 데이터 사용량에 따라 3만~4만원대에서 선택할 수 있다. 기존 라져 요금제에 데이터를 추가하여 사용할 수도 있다. 출고가는 55만원이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는 무전기의 활용 범위를 확대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라져 S’ 400대를 11월 도입할 예정이다. 공공기관 외에도 앱을 활용해 업무를 수행하는 호텔·리조트 등 서비스업이나 기업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는 "라져 S는 스마트폰과 무전기를 하나로 만든 단말로 무전통화와 업무용 앱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 시켜준다"며 "최근 출시한 슬림형 ‘라져 미니’와 12월 출시 예정인 폴더형 ‘라져 F2’까지, 고객이 업종별로 필요한 단말을 선택할 수 있도록 LTE 무전기 라인업 다양화를 위해 노력 중이다"라고 말했다.

#KT파워텔무전기 #스마트폰형LTE 무전기라져S #KT폴더형라져F2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