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2018]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출범식 진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11.16 16:33
사단법인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가 16일 지스타 2018이 열리는 부산 벡스코 현장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초대 의장은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황성기 교수다. 의장을 포함한 이사회는 외부 전문가 4인과 업계 관계자 4인으로 구성됐다.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출범식 사진. / 협회 제공
서태건 가천대학교 게임대학원 교수, 이장주 이락디지털문화연구소 소장, 이병찬 법무법인 온새미로 변호사 등 외부 전문가를 이사로 선임했다.

업계에서는 강신철 한국게임산업협회 협회장, 김정욱 넥슨코리아 부사장, 서장원 넷마블 부사장, 정진수 엔씨소프트 부사장이 이사로 참여했다. 감사로는 법무법인 태평양의 강태욱 변호사가 선임됐다.

GSOK는 향후 청소년 이용자 보호 등 게임 관련 정책을 다룰 다양한 분과 위원회를 추가해 나갈 예정이다.

황성기 GSOK 초대 의장은 "게임업계에 대한 이용자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합리적인 자율규제 시스템을 마련함으로써 이용자를 보호하고 산업은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건강한 게임 생태계 조성에 공헌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