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시아는 코웨이 정수기 열풍…100만 계정 돌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12.20 10:53
라이프케어기업 코웨이가 말레이시아에서 100만 고객 계정 확보를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코웨이는 2007년 말레이시아에 환경가전 렌털서비스를 처음 수출했다.

. / 코웨이 제공
2006년 설립된 코웨이 말레이시아 법인 고객 계정수는 ▲2007년 4000 계정 ▲2010년 5만2000계정 ▲2012년 12만4000 계정 ▲2015년 29만3000 계정 ▲2017년 68만 계정을 기록, 연 평균 70%쯤의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2018년 12월에는 100만 계정을 돌파했다.

코웨이 측은 ▲2007년 말레이시아 최초 렌털서비스 도입 ▲2010년 정수기 최초 할랄 인증 획득 ▲ 2015년 말레이시아 코디 대폭 확충 ▲2017년 코웨이 런 마라톤 대회 개최 ▲2018년 공항 내 PURE ZONE 운영 등 전략이 성장 원동력이라고 분석했다.

코웨이는 2007년 말레이시아 최초로 렌털서비스 및 한국형 코디서비스를 도입해 말레이시아 정수기 시장 판도를 바꾸며 현재 말레이시아 정수기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코웨이는 정수기에 이어 공기청정기, 비데 렌털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추후 매트리스 털서비스도 도입할 계획이다.

2010년에는 정수기 업계 최초로 말레이시아에서 ‘할랄(HALAL)인증’을 획득하며 무슬림 고객까지 시장을 확대하는 데 성공했다. 2010년 고객 계정수는 전년 대비 약 160% 증가하는 등 가장 폭발적인 고객 계정 증가율을 보였다.

2015년에는 말레이시아 코디를 대폭 확충하며 말레이시아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현재 말레이시아 코웨이 코디(서비스 전문가) 및 헬스플래너(판매 전문가)는 1만2300명쯤이다. 현재 코웨이 코디는 말레이시아 주부들의 선호 직업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올해에는 ‘Live Pure’ 캠페인을 시작하며 정수기에서 쌓은 신뢰를 바탕으로 공기청정기 시장에서도 성장을 이루고 있다. 또한 말레이시아 랜드마크인 쿠알라룸푸르공항 주요 공간에 정수기 73대를 설치했다. 2011년부터 공항 내 공기청정기 설치를 시작해 현재 설치대수는 100대에 이른다.

코웨이는 말레이시아 제품 라인업 확대를 통한 제품 경쟁력을 확보하고 브랜드 마케팅 강화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친다. 말레이시아 법인 성공 경험을 활용해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주변 국가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