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신년사] 전영현 삼성SDI 사장 "차별화된 기술 확보로 질 높은 성장 추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1.02 10:28
전영현 삼성SDI 사장이 2일 신년사를 통해 임직원들에게 "혁신 마인드와 강한 실행력을 갖춰 기술회사로 도약하자"고 강조했다.

삼성SDI는 2일 오전 기흥 본사에서 임직원 250명쯤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열고 2019년 새해를 시작하는 각오를 다졌다.

전영현 삼성SDI 사장이 2일 기흥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하고 있다. / 삼성SDI 제공
전 사장은 신년사에서 "더 큰 성장의 기회가 다가오고 있다는 기대감과 동시에 미래를 위한 충분한 준비가 되어 있을까라는 위기감도 느낀다"며,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내기 위한 과제로 ‘차별화된 기술 확보, 질 높은 성장 추구, 혁신 마인드 정립’을 당부했다.

그는 "높이 나는 새는 포수의 총에 명중되지 않는다"며 차별화된 기술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기술을 지배하는 회사가 산업을 지배한다"며 "차별화된 기술 확보로 다시 한 번 게임 체인저가 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전 사장은 이어 "수익성 없는 성장은 사상누각이다"라며 "우리가 추구하는 성장은 단순한 규모의 성장이 아니라 질 높은 성장이라는 점을 명심하자"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모든 성공하는 기업에는 고정관념을 깨고 도전하는 혁신적인 조직문화가 있다"며 "혁신 기술과 혁신 제품을 만들어 내는 바탕은 임직원 개개인의 혁신 마인드에 있다"고 말했다.

전 사장은 임직원들에게 ‘실행력’을 가장 중요한 요소로 강조하면서 "혁신은 자전거 타기와 같다. 잠깐이라도 멈추면 넘어지는 자전거처럼 혁신도 끊임없이 실행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