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황창규 회장, VR·AR로 유치원생 '우주여행' 체험 선보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콘텐츠부
입력 2019.02.25 09:32
KT(대표 황창규)는 청담러닝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영어유치원 아이가르텐(i-GARTEN) 졸업기념 수업에서 어린이들에게 VR·AR 우주체험 어학교육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25일 밝혔다.

KT는 청담러닝과 VR·AR 기반의 교육 서비스를 개발해왔다. 이번에 첫 시범사업으로 ESL 유아전문 어학원 청담 아이가르텐 서초반포원 학생들에게 VR·AR 우주체험 어학교육 서비스를 선보였다.

사진제공:KT
이번 시범수업에서는 KT의 개인형 실감미디어 서비스 기가라이브TV(GiGA Live TV)를 활용한 VR 우주 체험 서비스와 올레tv ‘TV쏙’을 활용해 외계인과 함께 영어동요를 부르는 서비스가 제공됐다.

수업에 참석한 어린이들은 기가 라이브 TV를 통해 우주선 탑승부터 발사, 대기권 진입, 우주에서 바라본 행성과 지구의 아름다운 풍경까지 모든 과정을 360도 VR 영상으로 생생하게 체험했다. 또한 VR 속에서 우주인들에게 졸업 축하인사를 받았다.

‘TV쏙’은 실시간 AR 기술로 친구들과 함께 동요를 부르는 어린이들의 모습을 TV 화면의 태양계 행성과 외계인 영상과 합성해 마치 TV 속에 있는 것과 같은 체험을 제공했다. 이렇게 제작된 AR 영상은 졸업기념 선물로 전달했다.

KT는 이번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청담러닝과 함께 VR·AR 기술을 활용한 교육사업을 지속할 계획이다. 이번 선보인 우주체험 서비스를 다른 영어학원에도 제공할 계획이다. 유치부 대상 서비스뿐 아니라 중등부 학생 대상 VR 교육 서비스도 개발해 후속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장(상무)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KT의 실감미디어 서비스의 교육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KT 실감미디어 서비스를 교육뿐만 아니라, 숙박, 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선보여 고객들의 생활편의를 한층 높이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