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키자니아와 손잡고 ‘동화콘텐츠 창작자 체험관’ 운영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2.28 10:07
LG유플러스는 글로벌 어린이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와 통신사 중 최초로 독점 제휴를 맺고, ‘U+tv 아이들나라’와 연계한 동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체험관을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 / LG유플러스 제공
키자니아는 19개국 24개 도시에 설립돼 매년 6000만명이 방문하는 글로벌 어린이 직업체험 테마파크다. 30대~40대에서 선호도와 신뢰도가 높아 연 100만명이상이 방문하는 인기 시설로 국내에는 서울과 부산 2개 지점이 있다.

LG유플러스는 170만 고객이 이용하고 있고 유치원에서도 수업과정에 활용하고 있는 IPTV 최초의 유아교육 서비스인 U+tv의 아이들나라 서비스와 연계해 동화 콘텐츠 창작소 체험관을 운영한다. 어린이 스스로 동화 콘텐츠 크리에이터가 돼 증강현실(AR)기술을 활용해 동화를 완성하고 동화소개 영상을 직접 만들어 유튜브에서 시청한다.

동화 콘텐츠 크리에이터는 아이들에게 즐거움과 교훈을 주는 동화 소개 영상을 직접 만들어 인터넷에 공유하는 직업이다. 체험시간은 25분이고 한번에 6명씩 체험이 가능하다.

키자니아 직원의 도움으로 편집 완성된 영상은 ‘U+tv 유튜브’에서 바로 감상할 수 있다. 체험이 끝나면 기념사진과 더불어 아이들이 집에 가서도 동화 캐릭터 그리기 등의 놀이를 할 수 있도록 체험킷을 선물로 제공한다.

LG유플러스에서는 오픈을 기념해 키자니아 LG유플러스 체험관 방문 이벤트를 진행한다. 체험관 방문 후기를 남기면 4월까지 매월 100명에게 경품을 제공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유플러스 홈체험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키자니아 #LG유플러스 #동화콘텐츠크리에이터 #U+tv의 아이들나라 #U+tv 유튜브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