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행복한재단, 강원 산불피해 주민에 성금 1억원 전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4.09 11:56
SPC그룹의 사회공헌재단 ‘SPC행복한재단’은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군 지역 주민들을 위해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SPC행복한재단은 이번 산불 피해 공식 기금 모금처인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을 전달한다. 지원금은 이재민들의 긴급 주거시설과 피해건물 복구비용, 생계비 및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SPC행복한재단은 5일에도 고성군 지역에 파리바게뜨 빵과 SPC삼립 생수를 긴급 지원한 바 있다.

SPC행복한재단은 2012년 전북 군산·2014년 부산 기장·2016년 울산 울주·2017년 청주 수해와 2017년 삼척 산불·포항 지진 피해, 2018년 폭염피해·경북 영덕 태풍 피해 등 재해재난 발생 시 긴급 구호품을 지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