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넷, 엔코아 인수…디지털 기술 기반 사업 강화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4.10 14:04
메타넷이 데이터 기반 서비스 분야 역량을 갖춘 엔코아의 지분 51%를 확보하고 경영권을 인수했다고 10일 밝혔다.

회사 측은 엔코아의 기업 가치는 300억원으로 평가했다. 이화식 대표는 엔코아 대표직을 유지하며, 메타넷의 리더십팀 일원으로서 메타넷 계열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데이터 관련 사업을 리드해 나갈 계획이다.

. / 메타넷 제공
메타넷은 엔코아를 계열사로 편입해 데이터 서비스 전반의 차별화된 역량을 확보함으로써 클라우드, 디지털마케팅, 핀테크, 인공지능(AI) 등 디지털 기술 기반의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화식 엔코아 대표는 "주요 선진국들은 이미 데이터 드리븐 시대를 맞아 데이터 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국내외 AI 기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메타넷은 메타넷글로벌, 메타넷MCC, 대우정보시스템 등을 보유한 디지털 비즈니스 플랫폼 기업으로 컨설팅부터 디지털, 테크놀로지, 오퍼레이션에 이르는 종합 IT서비스 축을 갖추고 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