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한국관광공사와 손잡고 베니키아호텔 서비스 컨설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4.30 10:21
롯데호텔은 29일 롯데호텔서울에서 ‘베니키아호텔 서비스 컨설팅’을 골자로 한 롯데호텔 한국관광공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서정곤 롯데호텔 국내영업본부장(왼쪽), 신상용 한국관광공사 관광산업본부장. / 롯데호텔 제공
이날 협약식에는 서정곤 롯데호텔 국내영업본부장, 백승훈 롯데호텔 경영지원부문장, 신상용 한국관광공사 관광산업본부장 등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협약식에서 두 기관은 베니키아호텔의 서비스 수준 향상과 대한민국의 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베니키아호텔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중저가 관광호텔의 확충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개발한 호텔 체인 브랜드다. 현재 서울·부산·강원·제주 등 전국에 50개, 해외에 1개 관광호텔이 가맹돼 있다.

이번 협약으로 롯데호텔과 한국관광공사는 ▲국내 50개 베니키아 체인 호텔의 서비스 모니터링 ▲베니키아 체인 호텔 종사원 대상 현장 교육 시행 ▲베니키아 체인 호텔의 서비스 품질 향상 도모 등을 진행한다.

1979년 롯데호텔서울 개관 이래 40년간의 서비스 노하우를 가진 롯데호텔 서비스 아카데미 강사가 직접 베니키아 호텔 암행 평가를 실시하고 평가 결과에 따라 맞춤형 서비스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정곤 롯데호텔 국내영업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국내 관광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이바지할 수 있어 매우 뜻깊다"며 "한국관광공사와의 적극적인 상호 협력을 통해 롯데호텔의 고객 감동 서비스를 널리 전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