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차 주변 360도 화면을 선명하게" 르노삼성, QM6 전용 스카이뷰 카메라 출시

입력 2019.08.20 14:04

르노삼성차가 차 주변 상황을 버드뷰(하늘에서 내려다보는 시야)로 보여주는 어라운드뷰 카메라 액세서리를 내놨다. 대표 SUV QM6 전용 제품이다.

/
르노삼성자동차는 더 뉴 QM6 전용 액세서리 ‘3D-HD 360° 스카이뷰 카메라’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새 제품은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이다. 차체 외부에 설치한 총 4개의 카메라를 설치, 마치 차량을 하늘에서 바라보는 듯한 시야를 실내 모니터 화면에 띄워주는 첨단 운전 보조 시스템이다. 일부 수입차 및 고급차에 제한적으로 탑재되던 안전품목으로, 국산차에서 완성차 제조사가 별도 액세서리로 출시하는 것은 흔치 않은 사례다.

회사가 내세운 강점은 고화질이다. 기존 대비 3배 이상 향상된 100만 화소의 HD 해상도를 적용한 것. 자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S-링크’의 8.7인치 디스플레이에서도 선명한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여기에 간단한 터치 조작으로 주변 360° 확인이 가능한 3D 모드를 국내 브랜드 최초로 지원한다. 손가락으로 화면을 회전시켜 원하는 각도의 시야를 확인할 수 있다.

동일한 수준의 화질을 제공하는 ‘HD 전방 카메라’도 새롭게 출시한다. HD 전방 카메라 적용 시 앞범퍼 및 뒷범퍼 주변 상황을 실내 모니터로 실시간 확인 가능하며, 복잡한 주행 및 주차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등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가격은 신차 출고 시 3D-HD 360° 스카이뷰 카메라(S-Link 8.7" & 7"용)가 110만원, HD 전방 카메라(S-Link 8.7" & 7"용)는 35만원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