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 온라인게임 매출 상승" 엔씨소프트, 매출 3978억원·영업익 1289억원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11.14 09:30 | 수정 2019.11.14 11:16
엔씨소프트가 2019년 3분기 연결기준 실적 결산 결과 매출 3978억원, 영업이익 1289억원, 당기순이익 1136억 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2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3% 감소, 영업이익은 2분기 수준을 유지, 당기순이익은 3% 감소한 수치다. 2018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매출은 1%, 영업이익은 7% 감소하고, 당기순이익은 20% 증가했다.

제품별 매출을 살펴보면 모바일게임 2133억원, 리니지 518억원, 리니지2 230억원, 아이온 132억원, 블레이드앤소울 215억원, 길드워2 151억원이다. PC온라인 게임 매출은 2분기 대비 3%, 2018년 같은 기간 대비 1% 증가했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3013억원, 북미·유럽 245억원, 일본 190억원, 대만 88억원이다. 로열티는 442억원이다.

엔씨소프트에 따르면, PC게임 리니지는 리마스터 업데이트 이후 이용자 지표가 2배 이상 증가했다. 리니지2는 부분 유료화 전환과 대규모 업데이트의 영향으로 매출이 2018년과 비교해 47% 증가했다.

엔씨소프트는 11월 27일 신작 모바일 다중접속온라인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2M을 출시한다. 리니지2M은 사전예약 횟수 700만회를 넘었다.

#엔씨소프트 #실적발표 #리니지 #리니지M #리니지2 #모바일게임 #게임 #PC게임 #아이온 #블레이드앤소울 #길드워 #리니지2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