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상어가 아기악어에 투자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1.15 09:55
스마트스터디 사내VC 첫 투자 대상, 아이돌봄 스타트업 ‘째깍악어’
50억원 규모 시리즈A 라운드 참여


‘아기상어'로 유명한 스마트스터디 사내벤처캐피탈(VC)인 스마트스터디벤처스가 설립 후 첫 번째 투자를 단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첫 투자대상은 아이돌봄 서비스 스타트업 째깍악어다. 스마트스터디벤처스는 째깍악어의 50억원 규모 시리즈A 라운드에 참여했다. 째깍악어는 모바일 앱을 통해 아이돌봄 교사와 부모를 매칭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누적돌봄시간, 부모·교사 회원수 기준 국내 시장점유율 1위다.

김희정 째깍악어 대표는 "째깍악어의 검증된 교사와 놀이 콘텐츠가 세계 유튜브 구독자 4800만명 이상을 보유한 스마트스터디와 만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됐다"고 말했다.

스마트스터디벤처스는 스마트스터디가 만든 사내VC다. 스마트스터디와 협업하고 동반 성장할 스타트업에 투자하기 위해 지난해 설립했다. 째깍악어를 시작으로 주로 콘텐츠·ICT 분야 스타트업에 투자를 이어갈 계획이다.

이현송 스마트스터디벤처스 대표는 "째깍악어는 스마트스터디 콘텐츠가 오프라인 접점을 확대해가는데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는 파트너다"라며 "스마트스터디와 째깍악어 간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