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모바일 블록체인 플랫폼 신당 만든다

입력 2020.02.02 20:55

바른미래당 탈당 후 신당 창당을 추진 중인 안철수 전 의원은 IT 전문가 답게 신당의 차별화 지점으로 모바일 블록체인 플랫폼을 꼽았다.

안철수 전 의원. / IT조선 DB
안 전 의원은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안철수의 신당 비전’을 발표했다. 그는 "대한민국이 이대로는 안된다는 소명으로 만들 신당을 통해 진영 정치를 극복하고, 무책임한 정치를 구출시킬 것이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은 모바일플랫폼 현실화를 통한 ‘공유정당’을 만든다. 모바일 기반으로 당원의 의사결정 과정 참여와 국민 간 쟁점이나 이슈 해결에 나선다. 투명한 회계시스템 구축을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는 등 예산과 결산을 투명하게 공개하는 '혁신정당'을 만든다.

그는 "국가 행정시스템을 블록체인 기반으로 설계했다"며 "제대로 먼저 도입하는 것도 저희의 몫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은 신당의 비전으로 탈이념, 탈진영, 탈지역을 내세웠다. 정치노선은 실용적 중도다.

2일 간담회에는 한상진 서울대 명예교수와 권은희·김삼화·김수민·김중로·신용현·이태규 의원이 참여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