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A, 16억 투입해 스마트미디어 산업 활성화 나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2.25 10:37
KCA가 스마트미디어 기업에 총 16억원을 투입해 활성화를 돕는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은 미디어 분야 신성장 동력으로 주목받는 스마트미디어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2월 4일부터 3월 3일까지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사업’을 공모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스마트미디어는 ICT 신기술과 미디어가 결합해 동영상 등 콘텐츠를 이용자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다.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OTT), 디지털사이니지, 가상현실·증강현실, 모바일미디어앱, TV앱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사업은 중소벤처 개발사의 우수 아이디어를 발굴해 서비스 개발 자금을 제공하고, 플랫폼사와의 연계를 통해 서비스 상용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KCA는 연내 25개 지원과제를 선정해 총 16억500만원 규모의 정부 지원금을 지원한다.

중소벤처 개발사는 4월 중 서울(장소 추후 공지)에서 개최 예정인 ‘2020 스마트미디어X 캠프’ 참여를 통해 플랫폼사와의 협업 컨소시엄을 구성할 수 있다.

공모사업 지원분야는 ▲일반형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7개 과제, 과제당 3000만원) ▲융합형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9개 과제, 과제당 7000만원) ▲방송콘텐츠형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9개 과제, 과제당 8500만원 이내) 등 3개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