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시큐리티, SKT와 미얀마 공기관에 SEIM 공급 계약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6.02 20:56 | 수정 2020.06.04 10:40
이글루시큐리티가 미얀마 정부와 SIEM 솔루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SK텔레콤과 공동 수주한 ‘미얀마 교통통신부 산하 국립사이버보안센터(NCSC) 통합보안관제시스템(SIEM) 구축 사업의 일환이다.

SIEM은 서버나 네트워크 장비, 애플리케이션 등 각종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로그와 오류, 침해 등의 정보를 수집해 분석하고 관리자에게 즉각 알려주는 솔루션이다.

이글루시큐리티는 SK텔레콤과 현지 파트너 간 협업을 바탕으로 본격적인 사업 착수에 나선다. 구성원 건강과 안전을 고려해 비대면(언택트) 업무 방식으로 SIEM 공급을 진행한다. 7월 말 완료할 예정이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이번 사업 수주를 계기로 정부 차원의 투자가 이뤄지는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정보보안 시장 공략에 힘을 싣는다는 방침이다.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밀착형 지원으로 글로벌 솔루션 공급 업체와 경쟁에서 미얀마 최초의 SIEM 프로젝트를 수주했다"며 "향후 미얀마 보안관제센터(SOC) 시장에서 선전할 수 있는 유리한 발판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