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투자브리프] 해시드, 판교거래소에 시드 투자 집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02 09:47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는 비상장 증권 플랫폼인 ‘판교거래소’ 서비스사 피에스엑스의 시드라운드 투자를 집행했다고 2일 밝혔다.

해시드가 이번 시드라운드를 통해 투자한 금액은 5억원이다. 이 밖의 조건 등 세부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2019년에 설립된 피에스엑스는 스타트업의 비상장 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인 판교거래소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현재 판교거래소에서는 크래프톤과 컬리(마켓컬리), 무신사, 비바리퍼블리카(토스), 리디(리디북스) 등이 거래되고 있다.

판교거래소는 비상장 주식시장에 만연한 정보 비대칭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등록 스타트업에 대한 분석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와의 업무제휴 및 출시협력을 통해 2020년 하반기 중으로 기존 비상장주식 거래 절차보다 더 간편하고 안전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김서준 해시드 대표는 "비상장 주식거래시장은 거래절차가 복잡하고, 많은 거래가 음성화 돼있어 블록체인을 도입하여 혁신할 여지가 크다" 며 "판교거래소는 조단위 가치평가를 받는 비상장 스타트업이 빠르게 증가하는 스타트업 생태계에 반드시 필요한 서비스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