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7㎏까지' 건조기 전 용량 에너지효율 1등급 획득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16 11:00
삼성전자가 그랑데 건조기 AI에 17㎏ 용량을 추가하며 라인업을 다양화했다.

삼성전자는 17일 국내 최대 용량인 17㎏ 건조기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17㎏ 건조기까지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받아 국내에서 유일하게 9㎏, 14㎏, 16㎏, 17㎏ 전 용량 1등급을 갖췄다고 삼성전자 측은 설명했다.

모델이 17㎏ 그랑데 건조기 AI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그랑데 건조기 AI 17㎏ 신제품은 슈퍼킹 사이즈의 큰 이불까지 넉넉하게 건조가 가능하다. 내부를 꼼꼼하게 말려주는 ‘열풍내부살균’ 기능과 더 빨라진 건조시간으로 성능이 향상됐다. 열풍내부살균 코스는 눈에 보이지 않는 드럼 뒷면과 팬, 열교환기 등까지 관리해준다.

신제품은 그레이지, 블랙, 이녹스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209만9000원~214만9000원이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 건조기는 전 용량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으로 에너지 절감에 신경 쓰는 소비자들을 위해 제품 선택의 폭을 넓혔다"면서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을 접목해 소비자들의 의류 관리 경험을 꾸준히 개선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