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종합금융, 상반기 순익 314억원 기록…반기 최대 실적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28 09:35
우리종합금융은 2020년 상반기 영업이익 352억원, 순이익 314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각각 38.4%, 40.8% 증가한 실적으로 반기 최대 실적이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 "우량 여신 및 유가증권 위주로 자산을 증대해 순이자이익은 전년동기대비 49.1% 증가했다"며 "IB업무 수수료에 작년 개시한 채권운용 부문 실적이 더해져 비이자이익은 전년동기대비 21.5% 증가해 이자부문과 비이자부문이 함께 성장했다"고 말했다.

우리종합금융의 6월말 기준 연체율은 0.13%, 고정이하여신비율은 0.52%로 양호한 건전성 지표를 보였다. 또 우리종합금융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해 PF여신 등 상대적으로 리스크가 높은 자산의 사전,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 "영업환경 우려 속에서도 1분기보다 2분기에 더 좋은 실적을 달성했다"며 "주요 수익기반인 여수신, IB부문을 탄탄히 하고 채권운용, 중개 등 신규사업은 적극 확장해 성장세를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