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이노션 수장에 이용우 제네시스 부사장 임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안효문
입력 2020.07.29 11:23
현대자동차그룹은 29일 임원인사를 열었다. 이노션 대표로 이용우 제네시스사업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내정했다.

신임 이용우 사장은 현대차 제네시스사업부장과 북미권역본부장, 브라질법인장 등을 거치며 뛰어난 세계 사업역량을 증명했다. 이노션 미주지역본부장을 역임해 사업과 조직 이해도도 높다는 평가다.

신임 이용우 이노션 대표(왼쪽)와 송미영 인재개발원장 / 현대자동차그룹
송미영 현대·기아차 인재개발1팀장 상무는 인재개발원장이 된다. 인재개발 분야 전문지식과 다양한 실무 경험을 겸비한 전문가로, 미래 사업전략을 반영한 임직원 역량 육성 전략을 수립하고 실행하는 역할을 맡는다.

한성권 현대차 상용담당 사장과 안건희 이노션 사장은 각각 고문역에 위촉된다. 한성권 전 사장은 2016년부터 4년여간 현대차 상용사업을 담당하며 세계 최초 수소전기트럭 양산 등 친환경차 중심의 사업 혁신 기반을 마련했다.

안건희 전 사장은 약 11년간 이노션 대표이사를 역임하며, 이노션이 글로벌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회사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안효문 기자 yomun@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