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P2P 마켓 '오리진프로토콜' 자체 스테이블 코인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9.23 13:40 | 수정 2020.09.23 17:36
탈중앙화 P2P 마켓플레이스 플랫폼 오리진 프로토콜(Origin Protocol)이 자체 스테이블 코인 ‘OUSD’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오리진프로토콜
OUSD는 미국 달러와 연동된 USDT와 USDC, DAI 등 코인과 1:1로 연동되는 가상자산이다. 사용자는 가상자산을 OUSD 스마트 컨트랙트 상에 예치하기만 해도 이자를 제공받는다. 이 밖에도 OUSD는 탈중앙화 P2P 상거래를 실현하기 위해 탄생한 ‘오리진 마켓플레이스’와 ‘오리진 디샵’에서 결제 수단으로 활용될 수 있다.

오리진 프로토콜 관계자는 "OUSD는 마켓 플레이스에서 고정된 가치를 가진 스테이블 코인으로 안정적인 거래를 지원할 것이다"라며 "OUSD 보유자에게 제공하는 이자를 통해 마켓 플레이스 사용자들은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고 밝혔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