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KMI,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맞손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11.02 18:41
KT는 KMI 한국의학연구소와 디지털 헬스케어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한 것이다.

(왼쪽부터) 박윤영 KT 기업부문장과 김순이 KMI 한국의학연구소 이사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KT
이번 협력으로 KMI는 의료 관련 데이터 자산과 보건·의료 분야의 전문성을 공유한다. KT는 A·B·C(AI, Big Data, Cloud) 역량에 기반한 데이터 융합·분석 기술을 제공한다. 이를 바탕으로 데이터 융합 분석 플랫폼을 구축해 진정한 의미의 맞춤형 개인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목표다.

이 밖에도 양사는 건강검진 서비스의 디지털 전환으로 개선된 검진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 의료분야의 디지털 전환 노하우를 바탕으로 각 서비스를 현지에 적합한 형태로 패키징해 해외시장 진출을 추진한다.

박윤영 KT 기업부문장은 "KMI와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AI와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바이오 헬스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