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성배 전 실장, IITP 원장 취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1.04 18:22
전성배 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획조정실장이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 제 3대 원장으로 취임했다.

전성배 IITP 신임 원장 / IITP
4일 IITP에 따르면 전성배 신임 원장은 대전 본원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에 들어간다. 임기는 2021년 1월 1일부터 2023년 12월 31일까지 3년이다.

전 원장은 전파·통신 등 ICT 분야 전반에 걸쳐 전문성과 업무추진력을 갖추고, 폭넓은 안목과 리더십을 겸비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그는 전북 군산 출신으로, 연세대 행정학과를 나와 미국 콜로라도대학에서 정보통신공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전 원장은 행정고시 34회 합격 후 1991년 체신부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정보통신부 법무담당관과 방송통신위원회 정책총괄과장, 국제협력관 및 미래창조과학부 전파정책국장, 대변인 등을 역임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통신정책국장, 기획조정실장 등 요직을 두루 거쳤다.

그는 유영민 신임 청와대 비서실장이 과기정통부 장관 재직시절에 통신정책국장으로 일하며 세계 최초 5G 상용화 성과에 일조했다.

전 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디지털 전환에 대응한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개발 핵심기술 확보 ▲개방·자율·협업 중심의 기획·평가·관리체계 혁신 ▲주요 ICT분야의 석·박사급 인재양성 강화 등 세 가지 목표를 제시했다.

전 원장은 "국가 디지털 전환을 선도하고 한국 경제의 미래 성장동력 창출에 기여하겠다"며 "IITP 역량 강화와 발전을 위해 조직운영 효율화와 일하는 방식 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 이행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