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로 멀티클라우드 공략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4.02 15:49
기업용 클라우드 플랫폼 업체 VM웨어가 기업들의 멀티클라우드 도입을 돕는 신규 서비스를 공개했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라구 라구람 COO, 피델마 루소 사장, 전인호 VM웨어 한국지사장, 도메인 드레비츠 마케팅 디렉터 / VM웨어 간담회 영상 갈무리
VM웨어는 2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분산형 멀티 클라우드 플랫폼인 ‘VM웨어 클라우드'를 선보였다.

VM웨어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새롭게 제공하는 서비스는 ▲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 ▲VM웨어 클라우드 콘솔 ▲VM웨어 앱 내비게이터 등이다.

기업의 비즈니스 목표에 부합한 멀티 클라우드 경험을 선사하고 컨테이너 기반 서비스를 포함한 현대적인 애플리케이션 배포, 관리가 용이하도록 지원한다는 것이 VM웨어의 설명이다.

라구 라구람 VM웨어 제품 및 클라우드 서비스 부문 최고 운영 책임자(COO)는 "전 세계의 최고 정보 책임자(CIO)들은 더욱 효율적인 멀티 클라우드 활용법을 모색 중이다"며 "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을 통해 기업은 단 한 번의 구매로 모든 환경에서 애플리케이션 배포가 가능해지고, 비즈니스나 애플리케이션의 변화하는 요구사항에 따른 전환이 용이해진다"고 말했다.

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은 VM웨어 클라우드가 제공하는 멀티 클라우드 인프라와 관리 서비스의 구입 및 이용 방식을 간소화한 구독형 서비스다.

VM웨어 클라우드 콘솔은 VM웨어 클라우드 인프라가 구축된 모든 환경을 단일 지점에서 모니터링 및 관리할 수 있는 통합 포털이다.

VM웨어 앱 내비게이터는 애플리케이션 현대화를 통한 비즈니스 가치 실현을 지원하는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 분석 서비스다.

VM웨어 클라우드는 데이터 센터, 클라우드, 엣지 등 모든 환경에서 통합된 보안과 운영을 지원하는 멀티 클라우드 플랫폼이다. 기존 및 최신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고, 모든 클라우드 간 서비스를 연결한다.

VM웨어 클라우드를 이용하는 기업은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구글 클라우드, IBM 클라우드, 오라클 클라우드는 물론 VM웨어 클라우드 on 델 EMC 및 수백 개의 VM웨어 클라우드 파트너사가 운영하는 클라우드 상에서 실행되는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2로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할 수 있다. 즉, 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 크레딧을 구입하면 온프레미스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이나 VM웨어 클라우드 온 AWS 혹은 델 EMC를 구축할 수 있는 셈이다.

피델마 루소 클라우드 서비스 부문 총괄사장은 "디지털 비즈니스를 하는 기업은 보통 클라우드 하나 이상을 선택하며, 서비스 차별화때문에 여러개 퍼블릭 크라우드를 사용하는 경우도 있다"며 "고객의 선택이 다양해짐에 따라 멀티 클라우드로 가고 있으며, VM웨어 클라우드 유니버설이라는 구독모델을 통해 변경사항이 발생하더라도 유연한 대응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앱 내비게이터는 4주간 전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계획만 하고 실행을 하지 못하는 상황을 방지한다"며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서비스는 모두 고객의 요청에 의해 개발하게 된 기능들이다"고 강조했다.

전인호 VM웨어 한국지사장도 "중간에 변경사항이 발생하더라도 기존 라이센스가 보호하기 때문에 고객들이 좋아한다"며 "유니버설을 발표하기 전부터 기술검증(POC) 요구가 많았으며 이전에는 대기업 위주로만 요청이 있었다면 지금은 작은 규모의 기업에서의 요청도 늘고 있다"고 말했다.

라구람 COO는 기업의 시간 절약과 비용절감 효과에 대해 강조했다. 라구람 COO는 "고객이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거나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 하는 경우에 비용이 절감되는 측면이 있고, 직접적인 비용절감은 아니지만 이미 투자한 곳을 재사용할 수 있어 투자금액 대비 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VM웨어에 따르면 VM웨어 클라우드 사용 시 개발자 생산성은 80%,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속도는 46% 향상된다. 엔터프라이즈 보안 및 가용성 등을 포함한 총소유비용(TCO)은 59% 절감할 수 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