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코리아, 이상훈 신임 한국지사장 선임

입력 2021.04.06 19:07 | 수정 2021.04.06 19:09

베리타스코리아는 6일 이상훈 전 영업 부문 부사장을 신임 한국지사장으로 선임했다.

이상훈 베리타스코리아 한국지사장 / 베리타스코리아
이상훈 지사장은 25년간 IT분야 세일즈 경력을 가진 전문가다. 2014년부터 베리타스코리아 엔터프라이즈 세일즈 팀을 이끌며 국내 대기업, 금융 및 공공 등의 영업을 총괄하며 지속적으로 비즈니스가 성장하는데 기여했다. 이 지사장은 베리타스코리아 합류 전 LG CNS, 싸이버텍홀딩스에서 근무한 바 있다.

이 지사장은 앞으로 한국 시장 내 베리타스 전략 수립 및 한국 비즈니스 전반을 총괄하며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고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을 견인할 예정이다. 조원영 베리타스코리아 대표이사 겸 북아시아 세일즈 총괄 대표는 한국 및 일본을 포함한 북아시아 시장 비즈니스에 집중한다.

베리타스는 이번 선임을 통해 기업들의 클라우드 전환을 보다 잘 지원함으로써 국내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베리타스는 이상훈 지사장의 엔터프라이즈 솔루션 세일즈 전문성을 통해 보다 안전한 클라우드 전환을 원하는 국내 기업들에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 복잡한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비즈니스 연속성과 신속한 복구, 그리고 고도화하는 랜섬웨어 등의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강력한 데이터 보호 등 성공적인 디지털 혁신을 지원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조원영 베리타스코리아 대표 겸 북아시아 세일즈 총괄 대표는 "이 지사장은 다양한 주요 분야에 깊이 있는 지식을 갖춘 뛰어난 리더다"며 "세일즈 경험과 리더십, 뛰어난 역량으로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이끌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상훈 베리타스코리아 지사장은 "엣지-데이터센터-클라우드를 아우르는 데이터 관리 분야 리더로서 베리타스코리아는 국내 시장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기업들의 성공적인 클라우드 전환을 지원하고 경쟁력을 높이는데 일조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