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휴넷과 AI 강사 개발

입력 2021.06.10 15:34

인공지능(AI) 서비스 전문 기업 이스트소프트는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과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AI 강사 개발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정상원 이스트소프트 대표(오른쪽)와 조영탁 휴넷 대표 / 이스트소프트
휴넷은 MBA, 리더십, 자격, 영어, 계층/직급 교육, 법정교육 등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는 ‘에듀테크’ 기반의 평생교육 전문기업이다.

양사 대표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서초구 소재 이스트소프트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AI 강사’를 개발 협력을 골자로 한다.

현재 이스트소프트의 AI 연구소인 ‘AI 플러스 랩’에서는 AI 음성 및 영상 학습 기술을 기반으로 한 ‘버추얼 휴먼(디지털휴먼)’ 제작 원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4월에는 이 기술을 통해 개발한 AI 앵커를 국내 뉴스 전문 TV 채널의 정규 뉴스 방송에서 선보였다. 방송에서는 AI 앵커가 인간 앵커와 흡사하게 앵커 브리핑을 전하고, 다른 앵커와 대화를 주고받는 모습이 실시간으로 송출돼 시청자의 시선을 끌었다.

이스트소프트는 휴넷과 협력을 통해 실제 사람처럼 말하고 각종 교육 강의를 진행할 수 있는 ‘AI 강사’를 개발하고, 디지털휴먼의 활용 범위를 에듀테크 산업으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회사가 개발할 AI 강사는 텍스트 입력만으로 사람과 같이 자연스럽게 말하는 영상이 자동으로 제작될 수 있도록 구현될 예정이다.

휴넷은 사람 강사가 모든 교육 콘텐츠를 강의하고 이를 녹화하던 기존 영상 제작 방식을 넘어, AI 강사를 통해 영상 제작 시간을 단축하고 비용도 대폭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정상원 이스트소프트 대표는 "AI 강사는 인공지능 기반의 버추얼 휴먼 기술을 활용하는 시발점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향후 교육뿐만 아니라 유튜브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버추얼 휴먼 기술을 발전시키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조영탁 휴넷 대표는 "온라인 학습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 AI 강사와 같은 에듀테크 분야는 발전 속도가 더욱 빨라질 것이다"며 "이에 휴넷의 교육 노하우와 이스트소프트의 AI 기술이 만나 학습자들에게 시대에 맞는 교육을 보다 빠르고 다양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