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상용차 고객 대상 케어 프로그램 지원 확대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6.30 16:00
현대자동차가 코로나19 이후 계속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상용차 고객을 위해 다양한 고객 케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상용차 고객대상 차량케어 프로그램 지원을 확대하는 현대차 / 현대자동차30일 현대자동차는 7월 한 달간 2.5톤 이상의 상용차 1000대쯤에 매연저감장치(DPF)클리닝 비용 지원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매연저감장치(DPF)는 차량 내부의 유해가스와 매연 입자를 연소시켜 제거한 후 깨끗한 공기 배출을 돕는 차량 장치다. 매연저감장치(DPF)의 클리닝이 지연될 경우 매연 배출뿐 아니라 장치 손상으로 인해 연비 출력이 저하되고 향후 차량 시동이 꺼지는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정기적인 매연저감장치(DPF) 클리닝을 통해 필터 내 축적된 오염물질을 제거하고 장치 기능을 복원하는 작업을 하면 되지만, 비용이 비싸다.
현대자동차는 7월 동안 사전 예약 후 현대자동차의 공식 서비스센터인 블루핸즈에 방문하는 2.5톤 이상 상용차 고객을 대상으로 매연저감장치(DPF) 클리닝 서비스를 50% 할인된 비용으로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또한 7월 1일~8월 31일까지 두 달간 하절기 대비 상용차 부품·공임 특별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대자동차는 해당 기간 동안 전국 102개소의 블루핸즈에서 2.5톤 이상 상용 차량의 에어컨 필터와 오일쿨러 등 하절기 주요 소모품 총 13품목 473개 부품을 소매가 대비 최소 10%에서 최대 60%까지 할인해 준다. 행사기간 중 할인 대상 품목 교환 작업 시에는 일반 수리 공임 비용 또한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7월 중순 이후부터 상용차를 대상으로 개선된 ‘H-나이트 케어’ 서비스도 실시할 예정이다. ‘H-나이트 케어’ 서비스는 야간에도 차량 점검 및 수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상용차 대상 프로그램이다. 상용차 고객의 운휴시간 최소화를 위해 18~22시 사이 야간 정비 작업을 진행한 후 무인 보관함에 키를 보관해두면 22~08시 사이 고객이 차량을 자체 출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전국 7개 권역 15개 블루핸즈를 대상으로 시행될 예정이며, 기존 전화 예약만 가능했던 서비스를 7월 중순경부터 애플리케이션과 웹사이트를 통해 예약할 수 있도록 개선해 시행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상용차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사회 공헌 프로그램, 멤버스 통합, 서비스 프로그램 등을 다양하게 시행하고자 한다"며 "현대자동차는 일회성 행사가 아닌 지속적인 상용 고객 케어 프로그램을 꾸준히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상용차관리프로그램 #상용차케어프로그램 #현대블루핸즈 #현대상용차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