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플러그 메타파이 플랫폼, 리틀송뮤직과 음원 NFT 유통 MOU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9.03 09:28
블록체인 전문기업 코인플러그는 뮤직 콘텐츠 전문 IP(지식재산권) 개발사 리틀송뮤직과 ‘메타파이(METAPiE)’ 플랫폼을 활용한 대체불가능토큰(NFT)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코인플러그는 메타파이 플랫폼에 ‘음원' 카테고리를 새롭게 추가하고, 리틀송뮤직이 NFT 발행을 위해 단독 기획 및 제작한 음원 소유권에 대한 NFT 판매 및 유통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NFT 음원 저작권 거래 시장의 활성화와 음악 저작권자의 권리 향상을 위한 사업에 협력할 방침이다.

오는 9일 메타파이에서 처음으로 선보일 리틀송뮤직 NFT 음원은 ‘너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담아봤어'라는 디지털 앨범으로 총 7트랙으로 구성돼 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쳐있는 현대인들에게 디지털 음악 치료제로서 마음의 쉼과 위로를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으며, 소유권자 음원을 활용해 가까운 이들에게 메신저로 마음을 전할 수 있도록 앨범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런칭 기념으로 최종 낙찰자에게는 순수창작 배경음악 라이브러리 플랫폼인 BGM팩토의 3만여 곡을 이용할 수 있는 12만원 상당의 1년 무료이용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메타파이에서 판매되는 리틀송뮤직의 음원파일은 대리중개가 아닌 업무상저작물의 형태로 직접 제작되어 저작권 문제가 전혀 없다는 게 코인플러그 측 설명이다. 소유권에는 대한민국 회화대전 특선 출신의 박영주 작가의 작품이 들어간 디지털 이미지의 자켓과 디지털 음원 파일에 대한 소유권 전권이 포함된다. 이를 통해 꾸준히 논란이 됐던 디지털 콘텐츠의 저작권 이슈 등에서도 자유로울 수 있는 형태로 음원 NFT가 판매될 예정이다.

조아라 기자 arch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