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LA오토쇼서 EV9 실물 콘셉트카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1.18 11:01
기아가 전기 브랜드 라인업인 'EV'의 대형 전기 SUV ‘EV9’의 실물 콘셉트카를 공개했다.

기아는 17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된 ‘2021 LA 오토쇼’ 사전 언론 공개 행사 '오토모빌리티 LA'에 참가했다. 이 자리에서 공개된 콘셉트 EV9은 EV6에 이어 기아 차세대 전기차 라인업에 추가될 EV9 콘셉트 모델이다. EV6와 마찬가지로 기아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한다.

기아 EV9 콘셉트카 / 기아
기아의 디자인 철학을 반영해 조화로운 디자인과 주행·정차 상황에 따라 시트 방향을 바꿀 수 있는 세 가지 실내 모드를 갖췄다. 자연 요소에서 영감을 받아 색상과 지속 가능한 자원을 활용한 소재도 특징이다.

콘셉트 EV9의 실물은 전장 4930㎜에 전폭 2055㎜ 크기다. 전고와 축거(휠베이스)는 각각 1790㎜와 3100㎜이다. 목표로 하는 주요 전동화 성능은 1회 충전으로 최대 482㎞ 주행과 350kW급 초급속 충전 시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충전 소요 시간 20~30분이다.

카림 하비브 기아디자인담당 전무는 "기아의 첫 대형 전동화 SUV 콘셉트카는 탄소 배출이 없는 파워트레인, 최첨단 외장 디자인, 현대적이고 혁신적인 기술을 근간으로 한 실내 공간이 결합한 차량이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