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캠프,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원격근무시스템에 DRM 공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06 10:52 | 수정 2021.12.06 11:00
소프트캠프는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의 ‘정부원격근무지원시스템(GVPN)용 디지털저작권관리(DRM)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10억4000만원 규모다. 시스템 구축 완료 일자는 2022년 1월 29일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이슈로 공공부문에서 비대면 방식 업무 처리가 늘어남에 따라 GVPN 보안성을 높이기 위한 고도화 작업의 일환이다. GVPN은 공무원이 국내외 출장이나 자택에서 원격으로 업무 시스템에 접속해 행정 업무를 처리해 줄 수 있는 시스템을 일컫는다. 출퇴근 확인부터 전자결재까지 모두 가능하다.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의 내부 업무 시스템에서 원격근무 PC로 다운로드하는 문서 파일을 자동으로 암호화한다. 소프트캠프는 암호화된 파일은 권한이 있는 사용자가 주어진 권한 범위 내에서만 업무적으로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원격근무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개인 정보와 중요 정보 유출을 방지한다고 설명했다.

김종필 소프트캠프 영업 부문 부사장은 "시장에서 그간 원격근무에서 필수적으로 요구된 통신암호화 VPN뿐만 아니라 작업하는 자료와 문서에 대한 암호화 솔루션인 DRM까지도 필수적인 보안 솔루션으로 자리매김 될 것이라고 판단한다"며 "이번 행정안전부 국가정보관리원의 DRM 프로젝트 수주를 바탕으로 2022년 공공부문의 GVPN에서 빠져서는 안 될 DRM으로써의 입지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