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NHN페이코와 MZ 위한 혁신서비스 추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16 17:53
신한은행은 NHN페이코와 MZ세대 고객을 위한 신서비스 발굴 및 생활금융플랫폼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전필환 신한은행 디지털전략그룹장(왼쪽)과 정연훈 NHN페이코 대표이사가 MOU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신한은행
두 회사는 ▲서비스 융합 및 제휴 신사업 추진 ▲온·오프라인 공동 마케팅 협력 ▲디지털 혁신 및 고객 가치 업그레이드를 위한 협업 등을 함께 추진한다.

신한은행은 NHN페이코와 함께 은행권 최초로 BNPL(Buy Now Pay Later) 서비스를 개발해 MZ세대 고객 대상 혁신적인 금융결제를 선보일 계획이다. BNPL은 현금 없이도 물건을 사고 나중에 결제하는 ‘선구매 후결제’ 서비스다. 이커머스 확산에 따라 글로벌 금융시장의 트렌드로 급부상하고 있다.

또한 양사는 페이코의 MZ세대 고객 및 제휴 가맹점주를 위한 특화 금융상품을 함께 개발한다. 페이코 플랫폼에서 신한은행 사업자대출과 전세대출 한도 조회를 하도록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과 NHN페이코의 결합을 통해 기존과는 완전히 다른 혁신적인 생활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이번 협력을 통해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