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킷스튜디오 책임경영 본격화..."메타버스·NFT 등 신사업 강화"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20 09:46
최대주주 이니셜투자조합, CB 콜옵션 행사
버킷스튜디오 지분 39.29% % 확보...책임경영 체제 및 지배구조 안정화
강지연 대표 "책임경영 체제를 바탕으로 4차산업 대표기업으로 도약"


버킷스튜디오는 신사업을 추진하며 강지연 대표 책임경영 체제를 공고히 했다고 20일 밝혔다.

버킷스튜디오는 최대주주인 이니셜투자조합이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CB)에 대한 콜옵션을 행사해 경영권 추가 지분을 확보했다. 앞서 이니셜투자조합은 12월 15일 버킷스튜디오에 대한 유상증자 대금 240억원을 납입하면서 390만주를 취득했다. 이를 통해 이니셜투자조합은 특수관계인을 포함해 버킷스튜디오에 대한 지분을 39.29% 확보하게 되며 기존 경영체체를 더욱 안정적으로 유지하게 됐다.

지배구조상 버킷스튜디오의 최대주주는 이니셜투자조합이다. 강지연 대표를 최정점으로 이니셜투자조합버킷스튜디오→인바이오젠→비덴트까지 연결되는 구조다.

버킷스튜디오 측은 "CB 전환권 행사와 유상증자 등을 통해 대규모 자금 유입을 도모했을 뿐 아니라 책임경영 체제가 굳건해졌다"며 "빗썸라이브, OTT 투자제작, 메타버스, NFT 등 신규사업을 추진하는 만큼 책임경영 체제, 지배구조 안정화를 이룩하겠다는 강지연 대표의 의지가 담겨 있다"고 설명했다.

버킷스튜디오는 가상자산거래소 빗썸과 총 120억원을 출자해 메타버스·NFT·블록체인·라이브커머스를 결합한 '빗썸라이브'를 출범하는 등 메타버스, NFT등 관련 신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강지연 대표는 "책임경영 체제를 바탕으로 내년 서비스 예정인 빗썸라이브 사업 추진에 집중하고 시장의 흐름을 예측해 그에 맞는 전략을 펼치는 4차산업 대표기업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조아라 기자 archo@chous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