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웍스,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경제적 부가가치 창출에 기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21 12:10
지니웍스는 커머스 네트워크 서비스인 샐러드(Sellerd)가 ‘2021년 유통산업 상생협력 문화 확산사업’에서 산업통산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지니웍스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 지니웍스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체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유통산업연합회가 후원하는 ‘2021년 유통산업 상생협력 문화 확산사업’은 유통산업에서 대·중소 기업 간의 상생·협력을 넘어 소비자인 국민을 포함하는 상생·협력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이해 당사자 간 갈등 해소, 기업 경쟁력 강화, 소비자 후생 증진 및 국가 경제 발전 등에 기여한 유공자를 발굴·포상하는 상이다.

국가발전의 기여도, 국민 생활 향상도, 고객 만족도, 상생협력 이해도, 관계 형성 기여도, 지속 가능성, 소비자 후생 기여도, 확산 가능성을 다각적인 평가를 통해 지니웍스가 우수 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지니웍스는 새로운 개념의 네트워크형 커머스 플랫폼 셀러드를 출시해 다수의 프리미엄 모바일 매체사에 최적화된 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했다. 2020년에 약 100만 고객과 1500여 셀러 및 20만개 상품 입점을 달성했고, 고객사, 입점사, 소비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경제적 부가가치 창출에 기여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셀러드 입점사는 LGU+에서 진행하는 문자 기반의 데이터 커머스 서비스인 유플러스 콕딜에 노출돼 유플러스와 소상공인 지원 및 중소기업 상생 육성사업에 기여했다. 특히 BtoG 사업영역에서 LG헬로비전과 함께 관광공사 스마트 쇼핑사업인 지역 기반의 020 플랫폼인 KSP(Korea shopping Pass)를 구축·운영해 지역 기반의 소상공인들을 위한 판로 개척에 힘썼으며,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NIA) 우정공유플랫폼 실증사업을 통해 당일배송 서비스를 진행했다.

지니웍스는 관계자는 "2022년부터는 지역 기반의 커머스 사업을 더욱더 보강해 아직 온라인화가 어렵고 힘든 소상공인을 위한 온라인 이커머스 육성 프로그램을 개발해 상세페이지 제작, 입점, 판매, 마케팅 등의 사업을 더욱더 확대해 실질적인 매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역량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하순명 기자 kidsfoca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