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장보기 2.0 공개…바로배송 주문 증가 전망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22 10:48
롯데온이 장보기 서비스 2.0을 선보인다. 롯데쇼핑은 22일 롯데온을 통해 새롭게 정비한 장보기 서비스 2.0을 공개했다.

장보기 서비스 2.0의 핵심은 소비자 관점에서 구매 여정을 설계해 소비자에게 편리한 장보기 쇼핑 환경을 제공하는데 있다. 배송지 기준으로 이용 가능한 배송 서비스와 예상 도착 시간을 안내하고, 편리하게 장을 볼 수 있도록 동선을 정비했다.

롯데온은 롯데마트 및 슈퍼 등 오프라인 점포를 활용한 다양한 배송 서비스를 앞세워 온라인 장보기 시장에서의 점유율 확대에 속도를 내겠다는 목표다.

롯데온 / 롯데쇼핑
롯데온은 이번 장보기 서비스 2.0을 위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식품 구매자 300여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선호하는 배송 서비스 형태는 당일 배송(38%)과 원하는 시간(32%)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새벽 배송은 그 뒤를 이었다. 배송 서비스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인으로는 원하는 시간(24%), 주문한 상품이 빠짐없이 배송(21%) 등이 꼽혔다.

롯데온은 이번 장보기 서비스 개선으로 바로배송 주문 건수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장보기 화면을 통해 바로배송이 자연스럽게 소비자에게 노출되면서 이를 선택하는 소비자가 늘어날 것으로 분석했다.

롯데온은 바로배송 서비스 서비스 전국 확대를 목표로 현재 6개인 스마트스토어를 2022년초까지 8개로 확대할 예정이다. 일반 점포에서도 바로배송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온라인 전문 인력과 전용 차량을 배치할 계획이다.

박세호 롯데온 마트부문장은 "장보기 서비스 업그레이드와 함께 오프라인 점포를 활용한 배송 서비스를 바탕으로 온라인 장보기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빠른 속도로 끌어올릴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