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온버스’에 가상 테마파크 구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22 17:42
온페이스는 위치추적 기술을 보유한 엔토소프트와 메타버스 사업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김민석 온페이스·온페이스 게임즈 대표(왼쪽)와 박영봉 엔토소프트 대표가 MOU 체결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온페이스
양사는 언리얼 엔진을 이용한 메타버스 플랫폼 온버스에 초정밀 위치추적기술을 활용한 가상 테마파크를 만들기로 했다. 또 관련 기술 및 콘텐츠 개발을 위해 적극 협업한다. 메타버스 생태계 확장을 위한 기술 교류도 이어갈 계획이다.

엔토소프트는 움직이는 사람·사물의 초정밀 위치·방향을 추적하는 원천기술과 초광대역(UWB) 기반 위치 트래킹 기술을 기반으로 가상현실·증강현실(VR·AR) 콘텐츠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김민석 온페이스 대표는 "국내 다양한 기술 기업과 협업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