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2022년 ESG실행 원년 삼는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12.28 10:00
CJ프레시웨이는 22일 이사회에서 ESG 위원회 발족을 의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사회 산하의 ESG 위원회는 주요 ESG 안건을 심의·의결하는 최고 의사결정기구다. 위원회는 정성필 대표와 사외이사 3인 등 총 4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 구성원들은 ESG 경영의 필요성에 동감하고 핵심사업 중심으로 ESG 활동을 확대해나가는 데 의견을 모았다. CJ프레시웨이는 위원회 외에도 경영진 중심의 ESG 협의체, 실무진 중심의 ESG 실무협의체 등을 결성해 체계적인 ESG 경영을 펼칠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 상암 본사 / CJ프레시웨이
새로운 ESG 전략 체계도 발표했다. CJ프레시웨이의 ESG 전략은 건강한 사회와 안전한 환경을 위해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고 긍정적인 영향력을 발휘할 것을 지향한다. 이에 따른 ESG 핵심가치는 사업 연관성을 고려해 ▲건강한 식문화 ▲지속가능한 유통으로 정했다. 이를 실현하기 위한 목표는 ▲친환경 경영 확대 ▲사회적 리더쉽 확보 ▲미래 성장동력 확보다.

CJ프레시웨이는 2022년을 ESG 실행기반 조성의 원년으로 삼고, 조직별 ESG 전략 과제를 발굴해 2030년까지 전 사업영역에 걸쳐 ESG를 내재화할 예정이다.

정성필 CJ프레시웨이 대표는 "ESG 위원회 발족을 계기로 구성원 모두가 ESG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이를 주도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할 것이다"며 "내부 구성원뿐만 아니라 협력사, 고객사까지 ESG 경영 생태계를 확장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돕는 푸드 비즈니스 파트너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