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 수소부터 로봇까지…두산, 미래기술 선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1.06 11:48
두산그룹이 CES 2022에서 다양한 미래기술을 선보인다. 두산그룹은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2에 참여해 사람들의 삶을 ‘유쾌한 일상(Delightful Life)’로 만들어줄 제품과 기술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두산중공업, 두산밥캣, 두산퓨얼셀, 두산산업차량, 두산로보틱스,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 등이 참가한다.

두산그룹 CES 2020 전시관/두산그룹
두산그룹은 CES 2020 전시관을 통해 그룹이 추가하는 미래상을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두산그룹은 ‘보다 깨끗한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한’ 수소 중심의 친환경 에너지 기술 및 ‘우리의 삶을 보다 이롭게 만들기 위한’ 자동화·무인 장비 기술을 선보인다.

수소 충전과 발전, 전기차 충전, 스마트팜 운영까지 가능한 트라이젠(Tri-Gen)을 비롯한 해상풍력터빈에서 생산된 전기로 물을 전기 분해, 그린수소를 생산하는 과정과 폐자원을 수소화하는 기술 등을 소개한다. 또 드론, 무인화・자동화 건설, 물류 기기 등 인간에게 편리한 첨단 미래기술을 선보인다.

두산그룹 관계자는 "올해는 두산이 새롭게 힘을 쏟고 있는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소개하고 두산의 기술과 제품들이 어떻게 사람들의 일상을 행복하게 만들어 주는 지 구체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전시장을 꾸몄다"며 "이를 통해 두산이 인류와 지구를 위해 추구하는 가치를 알리는 데 집중할 것이다"고 말했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관련 기사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