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모바일앱 'KB페이'로 통합한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1.12 11:25
KB국민카드가 고객의 중복 앱 사용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KB국민카드 모바일홈’ 앱의 주요 기능을 ‘KB페이’로 통합했다.

KB국민카드는 12일 모바일홈 앱에서 제공하는 ‘결제’ ‘카드발급’ ‘제신고’ 등 주요 기능을 KB페이에 옮겼다고 밝혔다. 이번 리뉴얼은 모바일홈 기능을 KB페이 하나의 앱으로 통합하는 첫 단계라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KB국민카드 고객은 기존 모바일홈 앱에서 가능했던 주요 서비스를 KB페이 앱에서 바로 이용할 수 있다. 해당 서비스는 결제예정금액조회, 즉시결제, 분할납부, 할부개월 변경, 카드발급, 이용한도조회, 결제일·결제계좌 변경, 내정보 변경, 카드사용등록, 도난분실 등록·해제 서비스 등이다.

또 송금 및 결제가 가능한 선불결제 수단인 ‘KB 페이 머니’와 타임라인을 통한 조회 및 즉시결제, 비용을 분담 할 수 있는 ‘더치페이’ 등 신규 서비스를 추가했다. 여기에 KB증권 체크카드도 KB페이에 등록해 온·오프라인 결제수단으로 이용이 가능하도록 서비스가 개선됐다.

KB국민카드는 이번 리뉴얼로 고객의 사용 흐름에 최적화된 사용자 환경과 경험(UI·UX)을 제공하겠다는 방침이다. KB금융그룹 내 모바일 플랫폼 기반 시너지 강화와 오픈페이먼트 경쟁력 강화의 일환이라는 것.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지금은 주요 기능만 KB페이에 옮겼지만 앞으로 모든 기능을 통합하려 한다"며 "향후 확장성과 개방성을 바탕으로 그룹 계열사 내 다양한 파트너와 협력해 업종의 경계에 구애받지 않는 진정한 의미의 오픈 페이먼트 기반 ‘종합 금융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