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평창의료원 시작으로 공공부문 AI 영상 솔루션 시장 진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1.17 10:24
SK C&C가 강원도 평창군보건의료원을 시작으로 공공부문 인공지능(AI) 영상 솔루션 시장에 진출했다.

SK C&C는 17일 평창군보건의료원에 인공지능(AI) 기반 뇌출혈 판독 솔루션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를 기념해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 적용 협약식’을 진행했다.

협약 체결 후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 SK C&C
SK C&C가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뇌출혈 판독 솔루션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은 뇌 CT영상을 수초 내로 분석해 97% 이상 정확도로 출혈 위치와 이상 여부를 의료진에게 바로 알려주는 서비스다. 미세한 출혈도 신경두경부 영상의학전문의 수준으로 판독한다. 2021년 8월 AI 뇌출혈 진단 의료기기 중 국내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3등급 의료기기 품목 허가도 받았다.

회사 측은 평창군의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 도입이 사회적 가치 창출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뇌출혈 진료비는 연간 5400억원에 이르며 재활 기간 생산성 손실 등 대규모 사회적 비용이 발생한다. 또한 영상의학 전문 인력이 부족한 비도시 지역은 외부 기관 협진 등 과정에서 골든타임을 놓칠 위험이 있다.

SK C&C는 취약지 지역응급의료기관인 보건의료원 의료진이 현장에서 인공지능 도움을 받아 빠르고 정확하게 진단하고 조치한다면 환자의 생명을 구할 뿐만 아니라 막대한 사회적 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평창군보건의료원은 의료취약지의 보건소에 병원 기능이 추가되어 있는 보건의료기관으로 보건의료원은 전국에 15개가 운영되고 있다.

윤동준 SK C&C 헬스케어 그룹장은 "SK C&C가 보유한 의료 AI 기술을 지역 공공 의료환경에 적용한 첫 사례다"며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이 각 지역의 군 단위 최일선 응급의료현장을 책임지는 지역 거점 공공의료기관에 확대 도입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SKC&C #헬스케어 #평창군 #메디컬인사이트플러스 #뇌출혈 #영상 솔루션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