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그룹코리아'로 이름 바꿔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3.31 13:54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한국시장 진출 18년만에 ‘폭스바겐그룹코리아’로 회사 이름을 바꾼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산하에 ‘폭스바겐’과 ‘아우디’, ‘람보르기니’, ‘벤틀리’ 등 브랜드을 두고 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31일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서 사명을 공식 변경한다며, 앞으로 폭스바겐 그릅과 브랜드에 걸쳐 다양한 크로스 브랜드 협력 기회를 모색하고 전동화를 앞세운 제품과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한다고 발표했다.

틸 셰어 폭스바겐그룹 코리아 사장 / 폭스바겐그룹코리아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사명 변경과 함께 2021년 성과와 2022년 주요 계획을 소개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올해 ‘폭스바겐 ID.4’와 ‘아우디 Q4 e-트론’을 한국 시장에 내놔 전동화 가속화를 위한 토대 마련에 나설 계획이다.

2021년 한 해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4개 브랜드에서 완전변경·부분변경을 포함해 81개 차량을 출시했다. 총합 연 판매량은 4만838대다. 가솔린과 전기 모델 판매 비중은 2020년보다 각각 14%, 3% 늘어났다. 디젤 차량 비중은 18% 낮아졌다.

2022년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올 한 해 4개 브랜드에서 22종의 신차와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다. 올해 폭스바겐 아테온과 골프 모델로 시작을 열었으며, 내연기관 차량과 전기차 등 포트폴리오 다양화에 나설 방침이다.

회사는 최고 수준의 전기차 모델 소유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인프라와 시스템 구축에도 박차를 가한다. 전기차 수리 역량을 갖춘 서비스센터를 29개소로 확충하는 한편, 고전압 배터리 정비센터 1개소도 갖춘다.

또 그룹 전체 협력과 각 브랜드 간의 크로스 사업 기회 모색을 위해 ‘그룹 마케팅 및 사업개발팀’을 신설하고, 그룹 명성관리부터 협업모델 발굴 등 전사적 차원의 한 목소리를 유지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틸 셰어 폭스바겐 그룹 코리아 사장은 "그룹은 급변하는 사업 환경에 대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지속가능한 미래 전략 구축과 사업 모델 다각화, 조직적 변혁에 집중하고 있다"며 "본사 전략과 연계해 경쟁력 있는 다양한 신차 출시와 그룹 브랜드간 시너지 제고를 통해, 고객에게는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하고 지속가능한 성장 마련을 위한 기반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