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일즈포스, 연례 IT 컨퍼런스 TDX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03 09:44
세일즈포스는 4월 27일부터 28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연례 IT 컨퍼런스 ‘트레일블레이저 디엑스(이하 TDX)’에서 분석 플랫폼 태블로와 협업툴 슬랙(Slack) 간 신규 통합 기능 및 툴을 공개했다고 3일 밝혔다.

TDX 컨퍼런스에는 세일즈포스와 태블로, 슬랙, 뮬소프트(Mulesoft) 등 세일즈포스 생태계를 구축하는 IT 기업이 참가했다. 이들은 100개 이상의 기술 세션과 워크숍을 열었다.

CRM 애널리틱스 구동 장면 / 세일즈포스
세일즈포스의 고객관계관리(CRM) 애널리틱스는 금융 서비스, 제조, 소비재, 통신 서비스 산업에 특화된 솔루션이다. 세일즈포스는 산업별 성공 사례를 기반으로 최적의 핵심성과지표(KPI)를 제안하고, AI 예측 및 데이터 분석을 지원한다. 서치 인사이트(Search Insight)는 자연어를 통해 데이터 대시보드, 데이터 세트, 그룹핑(groupings) 등 검색과 관련된 데이터 검색을 지원한다.

CRM 애널리틱스는 구매 전환율이 높은 잠재 고객을 파악한 후 부서의 업무 효율성, 규정 준수, 관리 관련 데이터 기반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태블로는 TDX에서 앱, 웹, 소프트웨어 제품 등을 직접 커스터마이징해 이용할 수 있는 데이터 분석 개발 툴을 공개했다. 태블로의 개발자 플랫폼은 API 및 SDK 개발 툴로 구성되며, 이용자는 임베딩(embedding) API 버전3를 통해 웹이나 앱 배포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파커 해리스 세일즈포스 CTO는 "TDX는 세일즈포스 생태계 내의 100개국 1600만명의 트레일 블레이저를 위한 IT 커뮤니티다"며 "미래의 비즈니스 소프트웨어는 사람의 ‘감’에 의존하는 것이 아닌 더욱 과학적인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고 말했다.

손부한 세일즈포스 코리아 대표는 "4차 산업 시대에는 IT 부서와 현업 부서, 경영진 등 기업 내 전사 임직원이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디지털 공간에서 연결이 된다"며 "세일즈포스는 연 3회 무료로 제공되는 대대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기업의 고객 중심 디지털 혁신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진 기자 jinle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