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D 저전력 OLED 기술, SID '올해의 디스플레이' 선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04 10:07
삼성디스플레이의 저전력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 기술이 세계 최대 디스플레이 학회 '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Society for Information Display)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업계 최초로 편광판 기능을 내재화한 자사의 '에코 스퀘어 OLED' 기술이 SID '올해의 디스플레이'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에코 스퀘어 OLED 기술 로고 / 삼성디스플레이
올해의 디스플레이는 지난해 출시된 제품 중 가장 혁신적인 디스플레이 제품에 SID가 수여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에코 스퀘어 OLED 기술은 플라스틱 필름인 편광판을 제거하고 새로운 패널 적층 구조를 적용해 소비전력을 향상한 것이다. 삼성 스마트폰 갤럭시Z폴드3에 최초로 적용했다.

일반적으로 빛이 편광판을 통과할 때 밝기가 50% 이상 감소하게 되는데, 이 기술을 적용하면 빛 투과율을 33% 높여 같은 밝기에서도 패널 소비전력을 최대 25%까지 절감할 수 있다. 플라스틱 소재인 편광판을 사용하지 않아 환경친화적 기술로 평가받는다.

김성철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장(사장)은 "에코 스퀘어 OLED 기술은 패널 소비전력을 획기적으로 향상한 매우 의미 있는 성과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친환경 저소비전력 기술 개발을 통해 디스플레이 산업의 혁신을 이끌어가겠다"고 말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폴더블 제품에만 적용된 에코 스퀘어 OLED 기술을 다른 스마트폰은 물론 다양한 기기로도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