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리테일, 퀵커머스로 전통시장 활성화 나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16 16:31
GS리테일은 16일 위주와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위주는 전통시장 모바일 장보기 플랫폼 ‘놀러와요 시장’(이하 놀장) 운영사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주문배달 서비스 고도화 ▲친환경 도보 배달과 연계한 근거리 배송 경쟁력 강화 ▲양사 핵심 역량을 활용한 ESG 경영 확대 등의 전략적 협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안병훈 GS리테일 퀵커머스사업부문장(왼쪽), 안경애 위주 시장경영혁신본부장. / GS리테일
양사는 우선 GS리테일의 친환경 도보 배달 플랫폼 '우친-배달하기’와 ‘놀장’의 시스템 연동을 빠르게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소비자가 ‘놀장’을 통해 전통시장 상품을 주문하면 ‘우친-배달하기’로 배송 정보가 전달되고 도보 배달원이 상품을 수령해 즉시 배송하는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GS리테일에 따르면 도보 배달원이 전통 시장 상품을 배달하는 서비스는 올해 상반기 내 론칭될 예정이다. 양사는 주요 전통 시장을 중심으로 도보 배달 서비스를 시작하고 이후 전국 단위의 전통시장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해 갈 계획이다.

안병훈 GS리테일 퀵커머스사업 상무는 "대기업이 보유한 친환경 도보 배달 역량을 전통시장·지역 경제와의 상생에 활용하는 이번 협업 모델을 ESG 경영 강화의 새로운 모범 사례로 육성해 갈 것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