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연세대·한양대·성균관대와 석·박사 디스플레이 인재 키운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17 10:07
LG디스플레이가 연세대, 한양대, 성균관대 대학원에 채용 연계형 디스플레이 계약학과를 설립해 석·박사급 디스플레이 전문 인력 양성에 나선다.

LG디스플레이는 16일 연세대 대학원과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19일과 20일에는 한양대 대학원, 성균관대 대학원과 각각 협약을 맺을 예정이다.

왼쪽부터 송상호 LG디스플레이 CHO, 윤수영 CTO, 명재민 연세대 공과대학장, 박승한 연구부총장 / LG디스플레이
이번 협약으로 LG디스플레이와 3개 대학교는 2023학년도부터 매년 대학원별로 10명의 석·박사급 인재를 선발한다.

LG디스플레이는 선발된 학생들에게 재학 기간 학비 전액과 학비 보조금, 연구비 등을 지원하고 졸업 후 LG디스플레이 취업을 보장한다.

LG디스플레이는 2021년 12월 연세대와 국내 최초의 채용 연계형 디스플레이 융합공학과(학부)를 설립하기로 협약을 맺었다.

이번에 대학원으로 학과를 확대함으로써 학부에서 석·박사 과정에 이르는 인재 육성 시스템을 구축해 2027년까지 200명 이상의 디스플레이 전문인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대학원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는 공학적 전문지식과 산업현장 실무경험을 갖춘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특화 커리큘럼을 구성할 계획이다. 전기, 전자, 물리, 화학, 재료 등 기초 기술과 함께 소자, 공정, 패널, 광학, 알고리즘 연구 등 디스플레이산업에 특화된 맞춤형 교육과 연구 협력이 진행된다.

윤수영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부사장)는 "디스플레이 산업은 인공지능을 포함한 차세대 기술혁신과 함께 자동차, 건축 등 다양한 분야와의 협업 및 융복합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해 나가고 있다"며 "대학원 계약학과 개설로 전문성과 함께 다양한 분야에 대한 폭넓은 이해를 갖춘 인재를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