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캠핑족 특화 '룸앤TV' 신제품 선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24 10:49
LG전자는 설치와 이동이 편리한 LG 룸앤TV 신제품(모델명 27TQ600SW)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LG 룸앤TV는 LG전자가 '내 방과 어울리는 TV 모니터' 콘셉트로 내놓은 스마트 TV 겸용 모니터다.

LG전자 모델들이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캠핑 카페 글락(GLAC)에서 LG 룸앤TV 신제품으로 콘텐츠를 감상하고 있다. / LG전자
이 제품은 FHD(1920×1080) 해상도를 갖춘 27인치 IPS 디스플레이에 TV 튜너, 2채널 스피커, 이동식저장장치(USB) 포트 등을 일체화해 설치와 이동이 편리하다.

LG 룸앤TV는 특히 캠핑족의 필수 제품으로 인기를 얻으며 2020년 출시 이후 매년 판매량이 늘고 있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 제품의 장점을 이어가면서도 편의성을 대폭 강화했다.

최신 스마트 TV 플랫폼인 '웹OS(webOS) 22'를 기반으로 넷플릭스(Netflix), 웨이브(wavve), 애플 TV(Apple TV), 유튜브(YouTube) 등 국내외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Over the Top)를 비롯해 LG 피트니스(LG Fitness), 틱톡(TikTok)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또 에어플레이(AirPlay) 2를 지원해 애플 제품의 화면을 공유할 수 있고 무선 인터넷, 블루투스 등으로 스마트폰과 연동하면 스마트폰에서 선택한 음악도 들려준다.

LG전자는 캠핑장 등 야외 공간에서도 더 선명한 화질을 볼 수 있도록 시야각이 탁월한 IPS 디스플레이에 기존 제품보다 20% 높은 휘도를 적용했다.

제품 디자인도 더 고급스러워졌다. 이 제품은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받았다.

김선형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상무는 "캠핑족, 1인 가구, 세컨드 TV 수요 등 다양한 시청 환경에 최적화된 LG 룸앤TV를 앞세워 TV의 고정관념을 깬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